노인성 난청, 수시로 체크해야 예방할 수 있다

노인성난청청력평가

나이가 들수록 여기 저기 안 아픈 데가 없고 건강 검진 시에도 체크해야 할 요소들이 더욱 많아지는데요. 건강 검진을 하기 위해서는 감당하기 어려운 수준의 돈이 들 때에도 있습니다.

한 보도자료에 따르면 앞으로 40여 년 뒤에는 우리나라 65살 이상 노인의 의료비가 올해 국가 예산과 맞먹을 수도 있다는 주장이 나오기도 했습니다. 즉 노인들의 의료비가 빠른 속도로 늘고 있는 것이지요.

2014년 기준으로 65살 이상 노인의 1인당 연간 진료비는 332만5천 원으로 책정되었는데 이는 65살 미만 인구 진료비의 4배가 넘는 수준이라고 합니다. 이러한 속도라면 2060년에 노인의 진료비는 최소 229조 2천억 원에서 최대 337조 천억 원에 이를 것이라는 주장이 나왔지만 노인들이 건강 관리를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그 예측은 달라질 수 있습니다.

나이가 들수록 금연하고 절주를 하는 등 개인의 노력이 동반되어야 하는 것은 물론 국가 차원에서 노인들의 건강 대책 마련을 시급히 서둘러야 합니다. 여러 기관에서도 노인들의 건강 검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데요, 특히 노인 환자의 경우에는 여러 진료과에 걸친 의학적 문제를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포괄적인 치료와 진단이 필요합니다. 이에 대형 병원에서도 노인들의 평생 건강 관리를 돕고자 하는 노력을 게을리 하지 않고 있습니다.

노인들의 난청 예방에 관해서도 여러 보청기전문센터에서 대책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난청은 고령의 노인층에게 흔히 찾아오는 질환으로 심하면 대화가 힘들어지고 일상생활에도 어려움을 겪을 수밖에 없습니다. 난청을 그대로 방치한다면 노인성 치매까지 일으킬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된 적이 있는 만큼 노인들의 귀 건강에 대해서도 간과해서는 안 되겠는데요,

노인성난청은 청신경과 달팽이관의 노화로 인해 그 심각성을 인식하지 못할 정도로 서서히 진행되지만 이를 오래 방치할 경우에는 청력손실이 더 빨리 진행된다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철저한 예방과 관리가 무척이나 중요한 것입니다. 하지만 의외로 많은 사람들이 난청이 진행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가볍게 여기고 방치하고 있다고 합니다.

노인성난청을 예방하기 위한 방법으로는 술, 담배를 삼가는 것, 큰 소음이나 소리에 노출되는 일을 피하는 것, 비타민이나 청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음식을 섭취하는 방법 등이 있습니다. 또한 귀에 문제가 생겼을 시 조현난청연구소 히어링센터를 찾아 전문가와 상담하고 일상생활에 지장이 없도록 보청기를 맞추는 것이 좋습니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